메인배너메인배너참  좋은  세상참 좋은 세상

나무 통에게 화내는 어리석은 사람

페이지 정보

본문

   옛날 어떤 사람이 길을 가는데, 매우 목이 말랐습니다.

그가 고개를 돌리자 바위 틈새에 끼어있는 푸른 대나무 통에서 맑은 물이 흐르는 것을 보고 뛰어가 실컷 그 물을 마셨습니다.

   그는 배가 부르도록 물을 마신뒤 대나무 통에게 이렇게 말을  하였습니다.

''이데 나는 실컷 마셨으니, 물아 다시는 나오지 말아라''

그러나 여전히 대나무 통속에서는  맑고 맛있는 물이 흘러 나왔습니다.

그는 대나무 통에게 화를 내며 말하였습니다.

''대나무 통아 나는 싫도록 물을 마셨는데,  너는 어찌하여 물을 자꾸 흘러 보내는가, 물이 아깝지 않으냐?"

   길을 가다가 이를 본 어떤 사람이 그에게 말하였습니다.

   "너는 참으로 어리석어 지혜가 없구나, 왜 너는 그 앞을 떠나지 않고 대나무 통에게 자꾸 물이 나오지 말라고 하느냐.

너만 떠나면 될 것이 아니냐?''

   그는 그 사람의 몸을 들어 다른 곳으로 집어던졌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01건 1 페이지
제목 포토 글쓴이 날짜
번뇌를 만드는 서른 여섯가지의 물건 해탈열반 아이디로 검색 2021.06.16
서른여섯개의 상자를 짊어진 신하 해탈열반 아이디로 검색 2021.06.16
매 맞는 계집종 위리야 아이디로 검색 2021.03.11
거울 속의 자기 해탈열반 아이디로 검색 2021.03.06
나무 통에게 화내는 어리석은 사람 위리야 아이디로 검색 2020.12.08
나무 통에게 화낸 어리석은 사람 위리야8 아이디로 검색 2020.10.13
물에 금을 그은 사람 위리야8 아이디로 검색 2020.10.07
자신의 허물을 못 보는 사람 위리야8 아이디로 검색 2020.09.25
붓다를 만난사람들 -명예와지위를탐한 니그로다 4 성행 아이디로 검색 2018.07.30
붓다를 만난사람들 -명예와지위를탐한 니그로다 3 성행 아이디로 검색 2018.07.27
붓다를 만난사람들 -명예와지위를탐한 니그로다 2 성행 아이디로 검색 2018.07.26
붓다를 만난사람들 -명예와지위를탐한 니그로다 1 성행 아이디로 검색 2018.07.23
붓다를 만난사람들 -시리꿋따를 증오한 꼬깔리까 5 성행 아이디로 검색 2018.07.16
붓다를 만난사람들 -시리꿋따를 증오한 꼬깔리까 4 성행 아이디로 검색 2018.07.14
붓다를 만난사람들 -시리꿋따를 증오한 꼬깔리까 3 성행 아이디로 검색 2018.07.13

월간베스트

설문조사

전 국민에게 주는 정해진 금액의 기본소득제를 실시해야 하나요?